• 정해랑(3·1서울민회 부의장)
  • 승인 2021.07.06 1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벽에서 소리가 들린다

조그맣게 조그맣게 들린다

누군가 벽을 두드리는 소리도 아니고

누군가 벽에 부딪히는 소리도 아니다

벽에서 조그맣게 조그맣게 소리가 들린다

 

군사분계선
군사분계선

 

벽에서 소리가 들린다

조금씩 조금씩 크게 들린다

끊어질듯 이어지며 들리고

이어지며 점점 더 크게 들린다

 

벽에서 소리가 조금씩 조금씩 크게 들린다

벽에 갇힌 사람들에게

벽은 울타리가 아니다

벽을 울타리로 여기는 이들에게

벽은 벌써부터 벽이 아니다

 

전선의 최북단
전선의 최북단

 

벽에서 소리가 들린다

벽에서 소리가 들린다

조그맣게 조그맣게 들린다

조금씩 조금씩 크게 들린다

끊어질듯 이어지다가 한꺼번에

벽이 무너지는 소리가 들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